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프랑스는 2050년까지 14개의 새로운 EPR 원자로 건설 계획.

ok프랑스는 민간원자력 회복계획을 포함한 2030년까지의 에너지 전략을 발표했다. 프랑스는 차세대 EPR (European Pressured Reactors II) 6기를 새로 건설하고, 2050년까지 25GW의 신규 원자력을 보유할 수 있는 SMR (Small Modular Reactor) 과 8개의 추가 EPR 건설을 위한 연구에 착수했다. 최초의 신규 EPR 는 2035년 시운전 예정이며, 기존 원자료 수명은 50년 후 확장 됩니다. 한편, EDF 는 GE Steam Power의 원자력 활동을 구매하는 계약을 체결 하였다. 또한 프랑스는 2050년까지 100GW의 태양광 용량 (10배 증가), 약 50개의 해상 풍력 단지에 걸쳐 36GW 의 육상 풍력(2배 증가) 및 40GW의 해상 풍력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러면 대부분의 발전 (Power Generation)은 재생에너지와 원자력으로 충당된다.

2021년 5월 EDF는 프랑스 정부에 6개의 신규 EPR 건설 계획을 제출했다. 신규 EPR 2개의 원자로는  Penly, Gravelines 및 Bugey 혹은 Tricastin 에서 짝으로(by pairs) 건설되어 비용과 건설 시간을 단출할 수 있다. 프랑스 정부가 신규 원자로에 대한 결정을 Flamanville 3호기 프로젝트 시운전 (현재 2023-2024년 예상) 할 때까지 연기했기 때문에 EDF 는 그때까지 기다려야 합니다. 신규 6개의 원자로 비용은 460억 유로로 추산 됩니다.

Global energy reports

글로벌 에너지 연구에 관심이 있으십니까?

Enerdata의 평판 좋은 온라인 정보 서비스는 귀중한 시장 데이터 및 분석은 물론 석유, 가스, 석탄 및 전력 시장에 대한 일간 뉴스 피드와 함께 110 개 이상의 국가에 대한 최신 시장 보고서를 제공합니다.

사용하기 손쉬운 이 도구는 시장 구조, 조직, 행위자, 프로젝트 및 비즈니스 관점을 비롯하여 귀하의 관심사에 대한 시장의 필수 요소를 제공합니다.

무료 체험 요청 연락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