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cations

에너지 뉴스

에너지 시장

우크라이나에서 전기를 수입하는 유일한 구매자인 몰도바 국영 전력공급 업체 Energocom 은 우크라이나 수력 발전 업체인 Ukrhydroenergo와 2022년 5월 12일부터 31일까지 몰도바 전력 소비량의 약 30%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2022년 3월 이후 우크라이나 전쟁, 에너지 위기, 불안정한 가스 가격 인해 Transdniestria (몰도바 동부)에 있는 Moldavskaya 화력 발전소는 전력망에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1개월 계약에 서명 했다.
2022년 5월 Gazprom 은 Transdniestria에 가스 공급을 줄임으로서 Moldavskaya 발전소도 몰도바에 필요한 전력 공급을 70%로 줄였다.

2019년 몰도바의 전력 수요는 5.2TWh에 도달했다. 몰도바는 100% 러시아산 천연가스에 전적으로 의존하고 있고, 이는 1차 에너지 믹싀의 55%와 발전량의 90% 이상을 차지한다. 2019년 몰도바는 3bcm의 천연 가스를 수입했다. 

OPEC 플러스는 현재의 가격 변동성이 펀더멘털이 아닌 지정학적 발전 때문이라는 점을 고려해 원유 생산량 조정을 점진적으로 유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2022년 4월 과 5월 동안 5.8mb/d 생산 조정을 단계적으로 중단할 때까지 월간 전체 생산량을 0.4mb/d 씩 계속 늘릴 것 입니다.
2022년 5월 사우디아라비와 러시아는 모두 10.5mb/d 이상을 생산해야 합니다. OPEC 10 생산량은 25.6mb/d, 비 OPEC 산유국 생산량은 16.5mb/d, OPEC 플러스 생산랭은 평균 42.1mb/d 에 도달해야 합니다.
OPEC 플러스는 5.8mb/d 의 감산을 해제하고 있으며, 2021년 8월 이후 매달 생산 목표를 40만 bbl/d 씩 높이고 있다.

우크라이나와 몰도바의 전력망은 유럽 대륙 전력망과 성공적으로 동기화되었습니다.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벨로루시, 아제르바이잔, 타지키스탄, 조지아 및 몽골의 국가 네트워크와 같은 IPS/UPS 전기 시스템 (구 소련 시스템) 과 동기화되어 있던 우크라이나와 몰도바는 2022년 2월 러시아 군대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했을 때 러시아 및 벨로루시 네트워크에서 전력 시스템을 분리 했다.
그후, Ukrenergo 는 2023년에 예정되었던 유럽 전력 시스템과의 비상 동기화를 신청했다.

우크라이나 전송 시스템 운영자 (TSO) Ukrenergo 는 미래 상호접속 조건에 관한 협정이 체결된 2017년부터 ENTSO (European Network of Transmission System Operators for Electricity) 와의 동기화를 위해 전력 시스템을 준비해 왔다. Moldelectrica 는 몰도바의 송전망을 운영하고 있다.

우크라이나는 2020년 2.4TWh 의 순수출국이며, 몰도바는 2019년 0.6TWh의 순수입국 이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2022년 2월 24일 브렌트유 가격이 2014년 여름 이후 처음으로 105달러/bbl을 넘어섰고, WTI 가 100달러/bbl넘는 등 세계 유가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후 브렌트유는 bbl당 98달러, WTI는 93달로로 가격이 완화 되었다.
미 행정부는 결과적으로 미국이 전략적인 원유 매장량으로부터 원유를 복합적으로 방출하기 위해 다른 나라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일본과 호주는 석유 방출 움직임에 동참할 것이다.
2021년 11월 미국은 7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던 미국내 유가를 낮추기 위해 전략석유비축국(SPR) 에서 교화 (32mbl) 과 판매 (18mbl) 를 통해 50mbl의 석유를 방출하기로 결정했다.
국제 유가에 더 큰 영향을 미치기 위해 미국은 중국, 인도, 한국, 일본 및 영국과 함께 원유 방출을 조정했다.

정책 및 규제

캘리포니아 주는 2030년 까지 부유식 해상풍력 3GW, 2045년까지 5GW, 2050년까지 최대 20GW를 목표로 한다.
2025년까지 최대 7대의 해상 임대 신규 판매를 보류할 예정인 미국은 2030년까지 해상 풍력 30GW를 배치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0년 5월초, 미국 해양 에너지 관리국 (BOEM)은 미국 북부 캘리포니아 20마일 (32km) 앞바다에 위치한 Humboldt 풍력 에너지 지역 (WEA)에서 해상 풍력 에너지 임대 활동에 따른 잠재적 영향에 대한 환경 검토를 완료하고, 이를 바탕으로 FONSI (중대한 영향 없음) 결과를 발표 했다.
BOEM의 환경평가 (EA)는 WEA 내에서 임대 발급으로 인한 잠재적 영향을 고려했으며, 개발될 경우 전력망에 최대 1.6GW의 에너지를 제공할 수 있다. 

기업

Shell은 Actis와 Solenergi Power Private Ltd (SPPL) 지분 100% 와 Sprng Energy 그룹 회사를 15억 5천만 달러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Sprng Energy 는 인도에서 2.9GW의 풍력 및 태양광 발전소 (운영 중 2.1GW 및 계약 0.8GW) 및 파이프라인에서 재생 가능한 프로젝트 7.5GW를 추가로 소유 하고 있으며, 전력회사에 전력을 공급하고 있다. 
해당 거래는 규제 승인을 받아야 하며 2022년 말에 완료 예정이다.
이번 거래를 통해 Shell이 획득한 자산은 회사의 재상 가능 용량의 3배가 된다. Shell 은 현재 1GW의 재생 가능 발전 용량을 운영 중이다. 총 4.7GW가 운영 중이며 건설 중이거나 판매가 예정되어 있다. 

중국 석유그룹 시누크 (CNOOC)는 281억 위안 (44억 달러) 를 조달하기 위해 중국 상하이 주식 상장을 통해 주당 10.8 위안 (주당 1.7 달러) 로 제공하는 방안을 모색 하고 있다.

시누크 그룹은 만약 더 많은 주식을 사고 팔기 위한 고도한 할당 "그린슈 (Greenshoe) " 옵션이 행상 된다면 323억 위안으로 확대 할 수 있습니다.

시누크 그룹의 순 탄화수소 생산량은 2021년 573mboe 로 8.5% 증가했으며 원유와 액체 생산량은 7.9% 증가한 452mbl, 가스 생산량은 11% 가까이 증가한 701mbl(19.8bcf)를 기록했다.
이러한 생산량 증가는 석유 및 가스 판매의 59% 급증에 기여 2,220억 위안 (350억 달러)을 기록했고 순이익은 182% 증가하여 700억 위안 (110억 달러)를 넘어섰다.

시누크는 2022년 900억-1000억 위안 (14-158억 달러)을 투자해 2022년 600-610mboe, 2023sus 640-650mboe, 2024년 680-690mboe의 생산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며, 이중 65% 이상이 중국에서 달성해야 한다.

실제로, Uniper 는 노드스트림 2 에 대한 대출금 9억 8700만 유로의 전체 손상차손을 기록할 것 입니다.
또한 Uniper는 2021년 말 총 11.4GW 규모의 화력발전소 5기를 소유, 운영하고 있는 러시아 자회사 Unipro (지분 83.73%)에 대한 매각 절차도 재개할 예정 이다. 
러시아와 200TWh 등 370TWh 안팎의 장기 가스 공급 계약을 맺고 있는 Uniper는 기존 계약에 따라 러시아산 가스를 유럽에 계속 공급하되 러시아와 신규 장기 가스 공급 계약을 체결하지는 않을 것 입니다.

Uniper 그룹은 천연가스에서 CO2가 적거나 없는 가스로 점진적으로 전환하고 LNG 포트폴리오를 늘리는 등 가스 포트롤리오를 다양화해 녹색 암모니아 수입과 수소 생산 허브가 개발될 수 있는 Willhelmshaven (독일)의 LNG 터미널을 계획을 되살릴 예정이다.

인프라 및 투자

CNNC Fujian Fuquing 원자력 발전소는 중국 Fujian 성에 있는 Fuguing 원전 6호기 1000MW (총 1150MW)를 정식 가동했습니다. 이것은 중국이 두번째로 설계한 Hualong One 원자로가 Fuqing 에 설치되어 상업 가동에 들어간 것 입니다.

Fuguing 6호기는 2022년 1월 중국 전력망에 연결, 연간 약 10TWh의 전력을 생산할 것으로 예측 되며, 2014년, 2015년 ,2016년 그리고 2017년에 시운전된 4개의 1,087MW 중국 설계 CPR-1000 장치와 2021년 1월에 시운전된 1,000MW (총 1,150MW) Hualong One 원자로 (Fuging 5)에 추가 됩니다.

에너지 가격 및 세금

브라질 국영석유가스회사 Petrobras 는 유가 상승에 따라 정유회사 총판 휘발유 가격 18.8% 인상한 3.86/I (US$76c/I), 경유 가격 24.9% 인상한 4.51/I(US$89c/I) 로 책정했다.
이러한 가격 인상은 최종 소비자 가격 상승으로 이어질 것이다.

한편, 상원은 연료 가격 계산 방식을 변경하는 법안을 승인했습니다. 상품 및 서비스 순환에 대한 세금(ICMS)은 휘발유, 디젤, 에탄올, 바이오디젤, 요리용 가스 및 항공 등유에 부과됩니다.

이 법안은 또한 연료 가격의 지나친 상승을 보상하기 위해 안정 계정 (Stabilization Account)을 만듭니다.
상원은 국제 가격이 국내 연료 가격의 허용 범위 이상으로 상승할 때 연료 분배 시장에서 활동자들을 위한 보조금 제도를 만드는 법안과 저소득 가정을 위한 자동차 연료 지원 프로그램도 만들었다.
이 두 법안은 승인 절차를 위해 브라질 하원으로 곧 보내질 것이다.